인연

분류없음 2011/05/23 18:46

회사 동료을 제외하곤
술 땡길 때, 같이 마실 가까운 사람이 별로 없구나.

언제부터 이렇게 인연이 옅어진건가?
한심하구나...

트랙백 주소 :: http://kwack.pe.kr/tt/trackback/69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looking 2019/10/15 20:44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Open the wrapper, light the burners,
    Or the boss's know-how and secret
    Or weekends, there are many people looking for near or far
    Parents can also charge cell phones